세무뉴스

Home > 세무뉴스

세무뉴스

고객님과 함께하는 절세TV입니다.

[Q&A] 자주 묻는 해외금융계좌 신고 문의사항

  • 절세TV (taxtv)
  • 2021-06-04 09:05:00
  • 121.138.58.11
공동명의자 지분율 상관없이 잔액 전체 각각 신고
비트코인 매수 위한 해외 거래소 계좌도 ‘23년 6월부터 신고대상
 
 
5억 원이 넘는 해외금융계좌를 보유한 거주자 및 내국법인은 오는 6월 말일까지 관련 계좌정보를 신고해야 한다.

특히 내년부터는 가상화폐 거래를 위해 해외 가상자산 거래소를 통해 개설한 계좌도 신고대상이 되어 ‘23년 6월부터 신고해야 한다.

국세청은 해외금융계좌 신고와 관련하여 자주 묻는 질문과 답변에 대해 공개했다.
 


Q1) 작년에 이미 신고한 해외금융계좌에 잔액 변동이 없었더라도 올해 신고해야 하나
- 계좌의 잔액 변동이 없더라도 신고 대상에 해당하면 2021년에 다시 신고해야 함

Q2) 잔액이 없는 계좌나 잔액이 (-)인 계좌도 신고해야 하는지
- 신고 기준일인 매월 말일 현재 잔액이 없거나, 잔액이 (-)인 해외금융계좌는 신고할 필요가 없음. 단, 신고기준금액(5억 원)을 산정할 때 계좌 잔액이 (-)인 금융부채는 다른 계좌의 잔액에서 차감하지 않음

Q3) 가족의 해외금융계좌잔액의 매월 말 잔액을 합산하여 신고대상 여부를 판단하는지
- 신고대상 여부는 각 인별로 보유하는 계좌의 잔액으로만 판단하므로, 원칙적으로 부부, 직계존비속 등 가족의 계좌는 합산하지 않음

Q4) 아버지가 실제 관리하고 있는 2개의 해외금융계좌(A, B계좌) 중 A계좌는 아버지, B계좌는 아들 명의로 개설되어 있고, 5월 말 계좌 잔액이 A계좌 4억 원, B계좌 2억 원인 경우 어떻게 신고해야 하는지
- 아버지는 A, B계좌의 실질적 소유자로서 5월 말 현재 계좌 잔액 합계액이 6억 원으로 기준금액인 5억 원을 초과하므로 A, B계좌에 대하여 신고해야 하며, 아들을 B계좌에 대한 관련자로 신고해야 함. 아들은 자기 명의 B계좌의 잔액이 5억 원 미만이므로 신고의무가 없음
- 만일 B계좌의 잔액이 5억 원을 넘는다면 명의자인 아들에게 B계좌에 대한 신고의무가 있으며, 아버지를 관련자로 신고해야 함. 다만, 아버지가 실질적 관리자로서 B계좌를 신고하면서 아들을 관련자로 신고했다면 신고의무가 면제됨

Q5) 잔액 8억 원인 계좌를 부부 2명이 지분율 각각 50%으로 공동명의 보유 중. 지분율대로 나누면 1인당 보유 계좌잔액이 5억 원 이하인데, 이런 경우에도 신고 대상인지
- 공동명의자는 해당 계좌의 잔액 전부를 각각 보유한 것으로 보기 때문에 지분율에 상관없이 공동명의자 모두가 잔액을 8억 원으로 하여 신고해야 함. 다만, 공동명의자 중 한 명이 다른 공동명의자의 계좌정보를 함께 신고하여 다른 공동명의자가 보유한 모든 계좌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경우 그 다른 공동명의자는 신고의무 면제

Q6) 연도 중 개설 또는 해지된 해외금융계좌도 신고 대상인지
- 지난해 연도 중 개설ㆍ해지된 금융계좌라 하더라도 지난해 매월 말일 중 보유계좌 잔액의 합계액이 5억 원을 초과하는 날이 있고, 그 합계액이 가장 큰 날에 해당 계좌를 보유하고 있는 경우 신고 대상

Q7) 우리나라 투자자가 해외주식 거래를 목적으로 국내 증권사에 계좌를 개설한 경우 해외금융계좌 신고대상에 포함되나
- 우리나라 거주자 또는 내국법인이 해외주식 거래를 목적으로 국내 증권사에 개설한 계좌는 신고대상이 아님

Q8) 해외 가상자산 거래소를 통해 비트코인을 매수하기 위해 2020년에 개설한 해외금융계좌도 신고대상인지
- 가상자산 거래를 위하여 해외 가상자산 사업자 및 이와 유사한 사업자에 개설한 해외금융계좌는 2023년 6월부터 신고해야 함

Q9) 해외금융계좌의 외화금액을 어떻게 환산하여 신고하나
- 연도 매월 말일 중 보유하고 있는 각 해외금융계좌의 잔액을 매월 말일의 기준환율 또는 재정환율을 기준으로 원화로 환산하여 합산했을 때 그 합계액이 가장 큰 날의 금액을 신고함
- 기준일이 공휴일인 경우에는 전날 고시된 환율적용. 기준환율 및 재정환율은 한국은행 경제통계시스템(ecos.bok.or.kr) ‘환율’항목이나 서울외국환중개주식회사(www.smbs.biz)에서 조회 가능

Q10) 조세조약 체결국에 소재한 외국법인의 지분을 100% 보유한 내국법인 또는 거주자는 그 외국법인 계좌를 신고하지 않아도 되나
- 국제조세조정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94조 제1항에 따라 사실상 관리하는 계좌에 해당하는 경우 지분율 및 조세조약 체결여부 등과 무관하게 신고 대상임

Q11) 해외금융계좌와 관련된 이자소득에 대해 종합소득세를 신고한 경우에도 별도로 해외금융계좌 신고를 해야 하는지
- 해외금융계좌 신고의무자에 해당된다면 관련 해외금융계좌정보를 별도로 신고해야 함

Q12) 매월 말 잔액 합계가 100억 원인 해외금융계좌의 누락사실이 2021년 7월에 발견되었을 경우 과태료는 연도별로 부과되는지 아니면 1회만 부과되는지

- 과태료는 신고의무를 위반한 연도마다 부과되며, 연속하여 여러 연도에 걸쳐 신고누락 했다면 각 연도별로 과태료가 부과됨

Q13) 차명계좌를 신고하지 않은 경우 과태료는 누구에게 부과되나
- 차명계좌의 경우 명의자와 실소유자 모두 신고의무가 있으므로 과태료도 명의자와 실소유자에게 각각 부과됨. 다만, 명의자나 실소유자 중 어느 한 명이 보유계좌정보를 신고함에 따라 다른 자가 보유한 모든 해외금융계좌를 파악할 수 있게 되는 경우 그 다른 자는 신고의무가 면제됨

[국세일보 최윤정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